생분해봉투는 음식물 쓰레기와 같이 버려도 된다?

  시중에 판매하는 생분해되는 음식물 쓰레기 봉투나,싱크대 배수구에 설치해서 바로 버리는 봉투 등 환경을 생각해서요즘 많이 사용하는것 같습니다. 정말 음식물과 함께 섞여도 문제가 없을까요?   정답은 음식물쓰레기와 같이 배출해도 되는 비닐봉투는 없습니다.                     생분해봉투라도 음식물쓰레기로 같이 버려졌을 경우 첫번째로 동물사료의 경우을 들 수 있습니다.음식물 쓰레기의 재활용 방법 중 가장 많이쓰는 방식은 동물 사료를 만드는것 인데요,생분해비닐이라...

생분해성수지 NK-1000 특허 출원 (동아일보)

          먼저 특허 출원한 생분해성원료  NK-100S 보다 우수한 NK-1000 특허 출원   주)프로팩은 NK-100S 특허 출원에 이어 NK-1000 특허를 출원했다고 27일 밝혔다. ​프로팩에 따르면 먼저 특허 출원한 생분해성원료 기초소재 특허(NK-100S)는 친환경 원료 중 하나인 옥수수 젖산(PLA)을첨가하지 않은 제품으로서 별도의 퇴비화 시설이 구비되지 않아도 기존 상온과 습도에서 자연분해가 가능하다. 이번에 새롭게 특허출원한 PBAT...

나와 환경을 위한 ‘마스크 버리는 법’

  코로나의 영향으로 마스크가 없이는 외출을 할 수 없는 환경이 되버리면서 일회용 마스크 쓰레기들도 늘어나고 있는 상황입니다.길거리에 방치된 쓰레기들 중 마스크의 비중이 굉장이 높다고 할 만큼 마스크 쓰레기가 늘어나면서 2차 감염의 우려까지 생기고 있는데요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한 번 쓰고난 마스크는 바이러스에 오염됐을 수 있기 때문에 올바른 사용도 중요하지만 올바르게 버리는 것도 중요합니다.     우리를 지켜주는 마스크! 올바르게 버리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코로나19보다 위험한 ‘기후위기’

      전세계가 극한 날씨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이런 기상 이변의 원인으로 전문가들이 지목한 것은 바로 지구 온난화. 최근 영국 기상청이 발표한 기후 과학자들의 연구 결과입니다.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시베리아의 평균 온도는 5도 이상 상승했는데요. 장기 고온현상은 인간이 유발한 기후변화가 아니면 벌어질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합니다. 기후변화의 심각성, 줄어드는 바다 얼음과 북극곰 개체 수에서도 드러납니다. 지구평균기온이 2도가 오르기 까지는 불과 26년밖에 남지...

쓰레기 줄이며 여름휴가 보내기

        “쓰레기없는  여름휴가” ​   ​이번 집중호우에 수도권의 식수원인 충주호에서는 때아닌 쓰레기 수거 전쟁이 벌어졌습니다. 폭우에 떠내려온 35톤 분량의 쓰레기가 거대한 섬을 만든 건데 14년 만에 가장 많은 양으로 보입니다.                   <기자> 수도권 최대 식수원으로 국내에서 가장 큰 인공호수인 충주호입니다. 그런데 정작 물은 보이지 않고 온통 쓰레기 천지입니다. 계속된 폭우에 상류에서...
Call Now Button